칼럼 Column Blog
분류 모기지

저금리시대. 고정금리 모기지 깨야할까.

작성자 정보

  • 작성자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하다현의 Let’s Talk 모기지

2020년 10월 기준 캐나다 대출 금리는 역사적 최저 수준이다. 2008 년도 금융 위기때와 이번 코비드 19 를 통한 경제 침체를 비교하자면, 2008년 당시 미국 연방 준비제도 의장인 그린스펀의  0.25 포인트씩 금리를 단계적으로 조정했었는데, 이것을 그린스펀의 아기걸음마(Greenspan’s Baby Step)라고 부르기도 했다. 이번 코비드 사태에는 기준 금리를 빅컷(Big cut) 0.5 포인트씩 한달에 세차례에 걸처1.5포인트를 조정해 내렸다. 기존에 경제 침체를 대비하던 방식과 다르게, 레잇 슬래쉬(Rate Slash), 단번에 이율을 내리는 정책을 핀것이다. 미국의 정책 완화에 앞서, 모든 선진국과 개발도상국의 기준 금리도 인하되었다.
 
즉, 캐나다 연방은행의 기존 6주마다 열리는 미팅, 정책금리 발표 하고, 금리 결정 발효일을 변경하던 미팅 스케쥴이 무의미 해지고, 2020년 3월 한달에만 캐나다 기준금리만 1.5 퍼센트가 조정되었다. 그만큼 얼마나 경제 침체를 안좋게 예상하고, 그 충격을 완화하기 위해 빠르게 긴급 액션을 취했는가를 볼수 있었다. 4월부터는 변동금리 대출 상품으로 가지고 있던 대출자는 모기지 페이먼트가 확연히 줄어듦을 느낄 수 있었거나, 페이먼트가 줄지 않았다면, 원금 상환이 계획된 스케쥴 보다 빨리 되감을 체감할수 있었다.

그렇다면 기존에 고정금리 대출 상품으로 가지고 있던 대출자들은 과연 모기지를 깨고 더 낮은 금리로 새 약정으로 갈아타는 것이 적절한 시기인지 궁금할 것이다. 기존 모기지를 깨는데 조기상환 수수료(Prepayment Penalty)가 책정되기 때문에 갈아타는것을 신중히 해야한다. 이 수수료는 약정 이자율, 모기지 약정의 남은 기간, 잔액, 새로운 이자율에 따라 달라진다.

고정금리 대출자의 경우 모기지 약정을 선택할때, 매달 특정 지불 금액으로 상환하겟다고 동의했고, 이자율은 변하지 않을것에 동의했을 것이다. 조기상환 수수료(또는 선불 수수료)는 은행과 대출자간의 약속 기간인 약정 기간을 채우지 못하고 대출을 깰 경우 발생한다. 이 선불 수수료가 얼마가 나오던지 계산법에 따른 수수료는 어느경우에도 예외는 없음을 강조 한다. 만약 대출 기관이 허락하는 조기 상환 한도(Prepayment Privilege, 보통 대출 금액의 10-15% ) 안에서 낼수 있는 현금이 있다면, 조기 상환을 함으로서 페널티를 약간 줄일수는 있다. 

고정금리를 과연 페널티를 내면서 까지 갈아타는것이 나에게 유리한 방법인가를 고려하기 위해 다음과 같이 세가지를 모두를 고려해 봐야한다.

첫째, 기존 모기지의 한달 페이먼트 비교이다. 예를 들어, 40만불 5년 약정으로 시작한 고정금리 대출 상품의 한달페이가 1,650불이라고 가정하자. 새로운 낮은 금리와 약정 기간으로 설정할 경우 한달페이가 1,470불로 줄어든다면, 대출자는 한달에 180불씩, 남은 약정기간동안 (180불 * 36개월), 약 6,480불을 절약할 수 있기 때문에, 그 만큼의 현금 유동성이 생겨서 대출을 갈아타는것이 이익이라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한달 페이에서 절약되는 이자만을 고려해서는 안된다.

둘쨰, 남아있는 약정기간 동안 절약할수 있는 토탈 이자금액이다. 기존 5년 고정 금리 대출자가 2년이 지난 지금, 앞으로 3년을 더 갚아 나가야 되는데, 조기 상환 수수료를 내고 새로운 약정 금리상품으로 갈경우, 이자를 얼만큼 절약할수 있는지를 보기위해서, 기존 대출 상품의 약정기간 동안 내게 될 토탈이자(year 3+year 4+year 5)와, 새 약정기간에서 페이하게 될 토탈 이자(year 1+year 2+year 3)를 비교해야한다.

셋째, 차입비용(cost of borrowing )이다. 선불 수수료를 대출금을 깨는 시점의 남은 발란스에 더한다고 가정할때, 대출자는 그 수수료가 많다면, 더 많은 빛을 가지고 새로 시작하게 될 수도 있다. 예를들어, 40만불의 대출로 시작한 대출자가 지난 2년에 걸쳐 약 2만불의 원금상환을 했는데, 발생한 페널티가 만팔천불이 발생한다면, 새롭게 갈아탄 이자와 약정 또한 영원한 이율이 아니기 때문에, 상환 기간 전반에 걸쳐 이 차입 비용이 어떤 영향을 주는지 분석할 필요가 있다.

정리하자면, 함부로 무조건 낮은 금리로 갈아타는것은 위험한 선택이 될 수 있다. 대출받는 시점과 대출자의 성향, 계획, 대출에 남아있는금액, 선불 수수료에 따라 더 유리한 금리가 다를 수 있기 때문에, 대출을 받은 은행의 홈지점의 담당자와 상담해야한다. 잘못된 선택은 돈을 절약하기 보다 더 많은 빛을 안고 오랜 시간동안 갚아나가야 할지도 모르기 때문이다.


하다현 부장
로얄뱅크
모기지 스페셜리스트
604 505 7738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25 / 1 Page
저금리시대. 고정금리 모기지 깨야할까.
등록자
등록일 10.11 조회 116 추천 0

모기지 하다현의 Let’s Talk 모기지 2020년 10월 기준 캐나다 대출 금리는 역사적 최저 수준이다. 2008 년도 금융 위기때와 이번 코비드 …

9월 마켓도 활동량이 기록적인 레벨로 치솟았다
등록자
등록일 10.11 조회 148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October 2020 9월 마켓도 활동량이 기록적인 레벨로 치솟았다 세줄요약 • 프레이져 밸리 리얼에스테이트 마켓…

좋은부채와 나쁜부채
등록자
등록일 09.28 조회 194 추천 0

모기지 하다현의 Let’s Talk 모기지 좋은부채와 나쁜부채 재테크가 필수가 된 우리의 현실은 부정하기 어렵다. 특히 요즘과 같은 저금리 시대에는 돈…

주택 임대 수익률과 중장기 투자 결정
등록자
등록일 09.15 조회 228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오늘은 지난 컬럼에서 말씀드렸던 바, 단기 투자가 아닌 중장기 투자로 임대 주택을 구매하는…

캐나다 주요 은행
등록자
등록일 09.14 조회 248 추천 0

모기지 하다현의 Let’s Talk 모기지 캐나다 주요 은행은 캐나다 연방 정부만이, 헌법에 따라 은행의 관할권을 가지고 있다. 캐나다의 은행은 은행의…

프레이져 밸리에 새 리스팅과 매매량은 여름 연속 기록을 세우다
등록자
등록일 09.09 조회 341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September 2020 프레이져 밸리에 새 리스팅과 매매량은 여름 연속 기록을 세우다 세줄요약 •지난달에 이어 …

코로나 상황과 렌트 마켓의 변화
등록자
등록일 09.03 조회 364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최근에 고객분들께서 이러한 질문을 질문들을 하십니다. ‘요즘의 코로나 상황이 주택 임대 사…

세일과 새 리스팅의 숫자가 거의 기록을 세우다
등록자
등록일 08.11 조회 391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August 2020 세일과 새 리스팅의 숫자가 거의 기록을 세우다 프레이져 밸리 리얼에스테이트 보드는 7월간 ML…

건물 관리 개론
등록자
등록일 08.03 조회 377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오늘은 다소 광범위한 주제이지만, 독자분들의 건물 관리에 관한 전반적인 이해를 돕기 위해서…

리스업 과정 (주택 임대 관리의 꽃)
등록자
등록일 07.20 조회 383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이전의 두 컬럼에서는 렌트의 개념, 좋은 세입자의 정의, 그리고 렌트와 세입자의 관계에 대…

렌트와 세입자 (무엇이 최선인가요?)
등록자
등록일 07.15 조회 411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지난 컬럼에서는 렌트와 세입자에 대해서 알아봤습니다. 오늘은 그 상관 관계 하에서 주택 오…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2020년 6월의 LMIA 수속 현황
등록자
등록일 06.22 조회 517 추천 0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2020년 6월 LMIA 수속 현황 2020년 6월, 코로나19 사태 중 캐나다 노동청에서 진행중인 LMIA 수속 …

복잡한 타운하우스 변경 증축
등록자
등록일 06.21 조회 559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최근 십여 년 동안에 분양된 타운 하우스들은 그 이전에 지어진 타운하우스에 비해 같은 대지…

바이어와 샐러 새 환경에 적응하며 하우징마켓 다시 활발해졌다
등록자
등록일 06.20 조회 610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June 2020 바이어와 샐러 새 환경에 적응하며 하우징마켓 다시 활발해졌다 Youtube 로 보시길 원하신다면 …

콘도 빌딩의 이사 비용은 적당한가?
등록자
등록일 06.08 조회 507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6월 들어 기온이 많이 상승해서 절기 상으로도 그렇지만 실제로도 여름이 시작된 것 같습니다…

CECRA (캐나다 긴급 상업 렌트 보조) 프로그램 - 업데이트
등록자
등록일 05.29 조회 664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지난번에 CECRA 프로그램의 개괄에 대해서 설명 드리면서, CMHC의 사이트가 오픈 되어…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LMIA의 Global Talent Stream에 대해서
등록자
등록일 05.24 조회 501 추천 0

부동산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LMIA의 Global Talent Stream에 대해서 캐나다 고용주 중에 외국인을 고용하고자 한다면, 캐나다 인…

CECRA (캐나다 긴급 상업 렌트 보조) 프로그램
등록자
등록일 05.15 조회 715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오늘은 COVID-19 상황 하에서 가장 큰 영향을 받고 계시는 한인 중소 건물주 여러분들…

COVID-19의 영향으로 프레이져 밸리 부동산 마켓 위축
등록자
등록일 05.12 조회 951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May 2020 COVID-19의 영향으로 프레이져 밸리 부동산 마켓 위축 Youtube로 보시길 원하신다면 htt…

옐로우 카드를 무시하면 않되는 캐나다 - 2
등록자
등록일 05.08 조회 647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제가 계속해서 스트라타에 대해서 다루고 있는데요. 주택 임대 관리에서 다루는 유형의 주택은…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