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News
Total 2,067 / 5 Page
RSS
토론토 인근 콘도서 총격…5명 사망·1명 부상
등록자 NEWS
등록일 12.19

캐나다 73세 용의자는 경찰 대치 중 사망 토론토 교외의 한 콘도에서 18일 총격 사건이 발생해 최소 5명이 숨지고 한명이 다쳤다고 CBC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밤 토론토에서…

"내년 메트로 밴쿠버 상업용 부동산 활기"
등록자 NEWS
등록일 12.18

부동산 공급망 문제 해결, 대면 업무 복귀 등에 회복세 부동산 경기 침체가 심화되는 가운데 내년에는 상업용 부동산 시장이 되살아난 상권을 중심으로 활기를 띨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세계 …

인플레이션 40년래 최고 지속되자 좀도둑 극성
등록자 NEWS
등록일 12.18

비즈니스 식료품 물가 상승, 노동력 부족 주요 원인 캐나다의 인플레이션이 40년래 최고를 기록하자 각종 상점에서 좀도둑이 극성을 부리고 있다고 CTV가 17일 보도했다. 방송은 이 같은 좀…

캐나다인 직장인 절반이 내년 이직 계획
등록자 NEWS
등록일 12.17

비즈니스 이직 계획 사유 1위는 ‘돈’, 2위는 ‘베네핏’ 경제적 불확실성과 높은 물가에도 불구하고 이직을 고려 중인 직장인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비즈니스 컨설팅 회사인 로버트 하프가 …

BC주 코로나19 재유행에 비상
등록자 NEWS
등록일 12.17

캐나다 코로나19 환자 수 2개월 만에 다시 상승세 BC주에 코로나19의 겨울철 재유행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BC질병통제센터가 15일 발표한 코로나19 현황에 따르면 코로나19로 병원 …

소득신고 안해 놓친 지원금 17억 달러 규모
등록자 NEWS
등록일 12.16

캐나다 캐나다인 10명 중 1명 소득신고 누락 소득 신고를 하지 않은 캐나다인이 받아야 할 혜택을 받지 못해 쌓인 지원금이 17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CBC가 16일 보도했다…

캐나다 영주권자, 한국 의료보험 혜택 받기 어려워진다
등록자 NEWS
등록일 12.16

한국 한국 정부, 영주권 입국자 관한 보험 규제 강화 한국 정부가 건강 보험 규제를 강화하면서 캐나다 영주권자 등 해외에서 체류 중인 재외국민의 한국 건강보험 혜택 받기가 까다로워질 전…

여전한 거래절벽...주택매매 전년比 40% 감소
등록자 NEWS
등록일 12.15

부동산 전국 주택 평균 가격 63만2,802달러 주택 시장 거래절벽이 좀처럼 해소되지 않고 있다. 가격 하락세도 여전하다. 캐나다부동산협회에 따르면 11월 주택 매매량은 전년과 비교해 3…

“모기지 스트레스 테스트 현 수준 유지”
등록자 NEWS
등록일 12.15

부동산 테스트 기준 금리 5.25% 또는 추가 2% 기준 금리 인상으로 주택 구매자의 모기지 대출 금리 부담이 늘어난 가운데 금융당국이 현재 운영 중인 모기지 스트레스 테스트 기준을 유지…

캐나다 올해 평균 월세2000달러 돌파
등록자 NEWS
등록일 12.14

부동산 밴쿠버 전국서 월세 가장 높은 도시 캐나다의 올해 평균 월세가 2000달러를 넘어섰다. 임대정보제공 사이트인 렌탈스닷시에이가 14일 공개한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캐나다의 평균 월세…

캐나다 국세청 고객 불만 커졌다
등록자 NEWS
등록일 12.14

캐나다 민원 이전보다 70% 가량 증가 캐나다 국세청에 대한 고객 불만이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3일 국세청을 담당하는 옴부즈맨 프랑소와 보일로는 연방의회에 제출한 보고서를 통해 …

사야되나 팔아야되나, 2023 부동산 전망 보니
등록자 NEWS
등록일 12.13

부동산 “시장 침체? 우려만큼 가격 떨어지지 않았다” 부동산 시장에 겨울이 왔다. 올해 초만 해도 완판 행진을 벌였지만 이젠 매물이 늘고 있다. 금리 인상과 거래절벽 속에 주택 가격은 지…

소득 대비 가계 빚 역대급 증가세
등록자 NEWS
등록일 12.13

경제 소득 1달러 당 부채 1.83달러 캐나다 국민의 부채가 꾸준히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통계청은 12일 가구당 부채 실태 조사 보고서에서 이 같이 밝혔다. 통계청에 따르…

500달러 연방 월세 보조금 개시
등록자 NEWS
등록일 12.12

부동산 가구소득 연 3만5000달러 이하 저소득층 한정 저소득층 세입자를 대상으로 지원되는 500달러의 월세 보조금 신청이 12일부터 가능하다. 캐나다 연방정부가 실시하는 이번 보조금 혜…

BC주, 앞으로 2년 동안 자동차 보험료 동결
등록자 NEWS
등록일 12.12

캐나다 2024년까지 보험료 인상 동결 BC주정부가 자동차 보험료를 앞으로 2년 동안 동결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12일 CTV가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주정부는 최근 급격하게 오르고 있는…

“캐나다 내년도 기준금리 4%대 유지할 것”
등록자 NEWS
등록일 12.11

캐나다 2024년에나 펜데믹 이전 수준으로 경제 회복 캐나다 중앙은행이 기준금리를 내년에도 4%대를 유지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시됐다. 9일 국제통화기금(IMF)이 발간한 보고서에 따르면 …

캐나다 5~11세 부스터 접종 승인
등록자 NEWS
등록일 12.11

캐나다 5세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부스터샷 접종 자격 갖춰 캐나다 보건당국은 9일 5~11세 소아·청소년에 대한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부스트샷(추가 접종)을 승인했다. 5~11세 어린이에…

캐나다 개인 부채 증가… ‘빨간불’
등록자 NEWS
등록일 12.10

경제 물가상승 인한 생활비 증가에 지난해 대비 7.3% 상승 기록적인 물가 상승과 이를 잡기 위한 고금리 행보로 경기가 침체되고 있는 가운데 개인 신용카드 빚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

다시 도마 위 오른 캐나다 의료 대기 시간
등록자 NEWS
등록일 12.10

캐나다 캐나다 의료 서비스 대기 시간 27.4주 말 많은 캐나다 진료 대기 시간이 다시 도마 위에 올랐다. 보수성향 싱크탱크인 프레이저 연구소(Fraser Institute)는 9일 보고…

“변동 금리 평균 6.35%까지 오른다”
등록자 NEWS
등록일 12.09

캐나다 내년 하반기 들어서야 소폭 하락할 듯 캐나다 중앙은행이 지난 7일 기준금리를 인상하면서 모기지 대출 금리도 함께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변동 금리로 모기지 대출을 받은 경우 금리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