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News
분류 캐나다

‘백신 접종 증명서’ 교실수업에도 필요한가

작성자 정보

  • 작성자 NEWS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백신 접종 증명서’ 교실수업에도 필요한가
캐나다인 66%, “여행자들 백신 모두 접종해야” 의견
미접종자 참가 활동중, 교실수업에 48%만 “편안” 대답


국경 개방과 여행객 유치에 대한 진전이 보이면서 백신 증명에 대한 인식이 새롭게 확산되고 있다. 이 가운데 새 학기 개학도 다가오면서 백신접종 증명은 여행자들의 백신 접종 증명과 함께 큰 사회적 이슈가 될 전망이다.
리거(Leger360.com)는 최근 조사를 통해 캐나다인과 미국인이 캐나다~미국 국경 개방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여기에는 ‘백신 여권’ 등에 대한 의견도 포함된다. 향후 여행자들의 백신접종 증명서 제출을 요구하는 의견이 많을수록 ‘백신 여권’과 같은 제도적 장치가 실제 구현될 가능성도 높기 때문이다. 더욱이 새 학기 개학을 앞두고 일부 대학에서는 백신 접종 학생들만 강의실 출석 수업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백신 미접종자들에게는 온라인 수업으로 돌리고 있기 때문이다.
조사 결과 캐나다인의 66%와 미국인 46%는 미국 또는 캐나다에 입국하는 여행자들이 2차 접종까지 모두 백신 접종을 마쳐야 한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또한 백신 접종 인센티브를 위해 ‘백신 로또’와 같은 방안을 도입하자는 의견도 캐나다인 50%, 미국인 46%에 이른다. 백신 접종으로 좀더 큰 자유를 누리게 된다는 의견은 캐나다인이 66%로 미국인의 41%보다 더 많았다.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사람들이 참석 가능한 모임에 참석하는 행사에 대해 캐나다인은 야외 가족 행사의 경우에는 73%가 “편안하다”는 의견을, 미국인은 76%로 이 같은 대답을 내놓았다. 그렇지만 이 비중은 식당에서 식사할 때 각각 캐나다인 72%와 미국인 75%로 조금씩 줄어든다. 특히 교실 수업의 경우에는 편안하게 느끼는 캐나다인이 48%, 미국인이 56%로 절반 가까이 뚝 떨어지게 된다. 대중교통 이용은 40% 수준, 주점이나 나이트 클럽 이용은 다시 32% 수준으로 하락하는 것. <사진= Leger360.com 제공>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994 / 1 Page
RSS
“밴쿠버, 토론토 다세대주택이 신규 착공 주도해”
등록자 NEWS
등록일 07.30 조회 57

부동산 “밴쿠버, 토론토 다세대주택이 신규 착공 주도해” 6월 착공은 연간 29만채 수준…단독주택 증가율은 ‘주춤’… BC, 퀘벡 착공 상승세…온타리오와 중부 프레이저 ‘하락세’ 전국 경…

물가 3 이상 뛰어…주거비, 교통비 ‘주도’
등록자 NEWS
등록일 07.30 조회 56

캐나다 물가 3% 이상 뛰어…주거비, 교통비 ‘주도’ “소비자들, 소고기에 덜 쓰고, 닭고기에 더 지출” 캐나다의 뚜렷한 경제 회복 조짐 이후 최근 물가가 급등, 서민 가정에 부담이 되고…

“이대로면 BC주 9월 전면개방 ‘위태위태”
등록자 NEWS
등록일 07.29 조회 117

커뮤니티 “이대로면 BC주 9월 전면개방 ‘위태위태” 1일 신규 확진자 200명 넘고…입원 환자도 증가 백신 접종자 비중 81% 수준에서 정체상태 지속돼 최근 BC주 코로나 19 상황이 예…

캐나다 유학생 톱7개국에 한국, 중국, 일본
등록자 NEWS
등록일 07.29 조회 69

캐나다 캐나다 유학생 톱7개국에 한국, 중국, 일본 10년 사이 3배 이상 늘어…7만명에서 25만 명으로 BC 전국 2위 최다 유치…비중은 31%에서 23% 하락중 캐나다에서 해외 유학생…

캐나다 ‘장기 요양 시설’ 팬데믹 거치며 ‘오명’
등록자 NEWS
등록일 07.29 조회 68

캐나다 캐나다 ‘장기 요양 시설’ 팬데믹 거치며 ‘오명’ 주민 44% “끔찍하다”…47% “들어가지 않으려 노력” 팬데믹 사태를 겪으면서 캐나다인의 장기 요양 시설(Long-Term Ca…

BC 마스크 착용 다시 의무화되나…’전전긍긍’
등록자 NEWS
등록일 07.28 조회 96

커뮤니티 BC 마스크 착용 다시 의무화되나…’전전긍긍’ 센트럴 오카나간 실내 착용 의무…비필수 여행 제한 BC주 코로나 확산세가 다시 심각해지고 있다. 또 다시 주 전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캐나다 가계 지출, 소비재에서 서비스로 ‘이동’
등록자 NEWS
등록일 07.28 조회 80

캐나다 캐나다 가계 지출, 소비재에서 서비스로 ‘이동’ 7월 본격 상승세의 동력…2019년 7월보다 13% 높아 캐나다 가계 지출이 7월부터 본격적인 상승모드를 보여주고 있다. 소비재 상…

한국도 2025년에는 초고령화 사회 진입
등록자 NEWS
등록일 07.28 조회 88

한국 한국도 2025년에는 초고령화 사회 진입 인구의 20% 이상 ‘노인’…서울도 2020년에 14.5% 다른 선진 대도시와 마찬가지로 서울의 고령화도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오는 20…

신규 확진자 대다수, 백신 안 맞은 계층…
등록자 NEWS
등록일 07.27 조회 98

커뮤니티 신규 확진자 대다수, 백신 안 맞은 계층… 18%는 1차 접종자…4%는 2차 접종까지 BC 내륙의 신규 확진자 주 전체 절반 수준에 BC 최근 1일 확진자 수 100명대로 치솟아 …

BC주 산불에 결국 ‘비상사태’ 선포까지
등록자 NEWS
등록일 07.27 조회 102

커뮤니티 BC주 산불에 결국 ‘비상사태’ 선포까지 센트럴 지역에 피난 명령, 주의보 등 집중돼 산불 사태로 BC주 비상 사태(State of Emergency)가 선포됐다. 덧붙여 올 여름…

토지 거래, 가격 상승세보다 “더 빨라”
등록자 NEWS
등록일 07.27 조회 105

한국 토지 거래, 가격 상승세보다 “더 빨라” 토지 거래가 가격 상승세보다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 팬데믹 속에서도 예상대로 토지 가격은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국토교통부와 한국부동산원…

올 여름 주택시장 “천천히 정상으로…”
등록자 부동산밴
등록일 07.23 조회 219

커뮤니티 올 여름 주택시장 “천천히 정상으로…” 전월비 전국 거래량 8.4% 하락에도 집값 0.9% 상승해 신규 리스팅 대비 세일즈 비율 90%에서 69%로 후퇴 전국 주택 시장이 완만해지…

캐나다 가정 중간 소득 BC, 퀘벡 빠른 상승세
등록자 부동산밴
등록일 07.23 조회 170

캐나다 캐나다 가정 중간 소득 BC, 퀘벡 빠른 상승세 5년 동안 밴쿠버 6.8%, 몬트리올 6.4%, 빅토리아 6.2% 캘거리, 에드먼턴 하락세 불구 소득 6만불 이상 높아 팬데믹 사태…

팬데믹 중 ‘모기지 연기’ 이용자 16 수준
등록자 부동산밴
등록일 07.23 조회 181

캐나다 팬데믹 중 ‘모기지 연기’ 이용자 16% 수준 70%, 5년짜리 고정금리, 65%는 최대 금액 대출해 생애 첫 주택 구매자 절반만 ‘인센티브’ 제도 이용 “모기지 소비자들은 코로나…

홈오너 다수 ‘비상사태 대비’ 저축 부족해
등록자 NEWS
등록일 07.22 조회 224

부동산 홈오너 다수 ‘비상사태 대비’ 저축 부족해 “보일러 고장, 지붕 수리 등 4000불 필요하다면 10명중 4명 홈오너 저축 부족…8% 방법도 없어” 최근 캐나다 경제가 빠른 회복세를…

신규 주택 값, 팬데믹 기간 내내 상승세
등록자 NEWS
등록일 07.22 조회 141

부동산 신규 주택 값, 팬데믹 기간 내내 상승세 “전국 일자리 증가세 주택시장 뒷받침…시장참가 늘어” 앨버타 산업계 전반 고용 늘어…캘거리 집값 3.5% 증가 전국 27개 대도시 전년대비…

캐나다, 9월부터 외국인 여행자 허용
등록자 NEWS
등록일 07.22 조회 172

캐나다 캐나다, 9월부터 외국인 여행자 허용 오는 8얼 7일부터 미국인 백신접종 완료자부터 캐나다~미국 국경 봉쇄가 완화된다. 연방 정부는 오는 8월 9일부터 백신접종 완료 미국인을 대상…

‘백신 접종 증명서’ 교실수업에도 필요한가
등록자 NEWS
등록일 07.21 조회 159

캐나다 ‘백신 접종 증명서’ 교실수업에도 필요한가 캐나다인 66%, “여행자들 백신 모두 접종해야” 의견 미접종자 참가 활동중, 교실수업에 48%만 “편안” 대답 국경 개방과 여행객 유치…

팬데믹에 BC남성, 프로 스포츠 관심 ‘뚝’
등록자 NEWS
등록일 07.21 조회 174

캐나다 팬데믹에 BC남성, 프로 스포츠 관심 ‘뚝’ 팬데믹이 지속되면서 사람들의 관심이 안전에 더욱 쏠리면서 일부 소홀해지는 분야가 생기기 마련이다. 그런데 최근 한 조사에 따르면 BC주…

에드먼턴, 주문형 버스 운영에 주목
등록자 NEWS
등록일 07.21 조회 164

캐나다 에드먼턴, 주문형 버스 운영에 주목 도심을 벗어난 지역의 대중교통 수단은 큰 사회적 이슈이다. 재원 마련과 주민들의 서비스 향상 사이에서 갈등이 생기기 마련이다. 이 가운데 서울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