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Column Blog
분류 부동산

부동산 매매를 위한 계약서와 조건부 오퍼 그리고 협상과정 1/3

작성자 정보

  • 작성자 frankyoo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부동산 매매를 위한 계약서, 조건 그리고 협상과정 (1/3)

셀러가 바이어로부터 오퍼를 받으면 팔린 것으로 간주해도 될까요? 가격을 매우 공격적으로 또는 시장가보다 약간 낮은 가격으로 광고하면 바로 사겠다는 오퍼가 들어 오지 않을까요? 가장 빠른 시간안에 가장 높은 가격을 받으려면 경쟁에서 이겨야 됩니다. 가격이 무기입니다. 또한 시간이 지나면 더 받아야 하는 현재가치와 미래가치의 차이를 따지는 것은 현명한 사람의 샘법입니다.

얼마에 팔지 또는 팔릴지 몰라서 무조건 비싸게 내 놓고 버텨보자한다면 단점이 엄청나게 많습니다. 높게 불러도 시장이 알아서 결정해 줄것 같지만 같지만 현실은 다름니다. 공격적이고 시장의 법칙을  잘아는 대부분의 바이더들은 싸면서도 좋은 물건을 먼저 공격합니다. 진정한 시장가치 (True FMV; Fair Market Value)나 가치산정 (Valuation Rationale) 방법에 대해서는 다음 칼럼에서 계속해서 논의하겠습니다.

부동산 물건에 관심있는 바이어는 그 부동산의 현재의 정확한 가치와 미래의 추정 가치에 대해 확실히 알고 있다고 가정해도 가격을 깍으려 할터이지만 다른 바이어에게 그 좋은 물건을 놓치고 싶지 않다면 바이어들은 정말 살 의사를 보여 줄수 밖에 없습니다. 

그럼 그 사겠다는 오퍼에는 어떤 내용을 담고 있을까요?
    • 계약서 작성 날짜: 오퍼가 받아들여지면 이날이 팔린 날짜가 됩니다.
    • 법에 등록된 이름과 주소 (셀러와 바이어 모두)
    • 등기소에 기록된 집 명부
    • 증거금과 중도금 그리고 잔금 납부 벙법과 시기, 조건
    • 원하는 가격
    • 계약완료/ 잔금납부/ 소유권이전/가격정산 일,  입주일
    • 계약이행 조건
    • 계약가격에 포함될 부동산과 같이 움직일 물건
    • 오퍼 유효기간
    • 셀러/바이어 서명
    • 부동산 대변인 이름과 서명

셀러와 바이어의 협상시 3가지의 시나리오만 존재한다.

    1. 바이어가 제시한 계약서 내용이 매우 마음에 들어서 셀러가 그대로 받아들인다.
    2. 카운터 오퍼를 바이어에게 보내서 셀러가 원래 원하는 바를 관철시키거나 협상하려고 노력한다.
    3. 상대방 오퍼를 무시하거나 거절한다.

이 세가지 시나리오에서의 중요한 고려사항은 무엇일까요?

    1. 만약 바이어가 제시한 가격과 조건이 좋아서 그대로 받아 들인다면 어떤 제약이 있을까요? 더 좋은 가격이나 더 좋은 조건의 오퍼를 받을수 없습니다. 한 물건을 중복해서 여러사람에게 팔수는 없으니까요. 이를 위해서는 정확한 시장조사와 그 가치 판단을 해서 후회없는 결정을 해야 합니다. 나중에, 시간이 지난후에 동의한 계약서 내용을 이행하지 않거나 취소하고자 한다면 상대방의 소송이 뒤따르므로 신중히 결정하셔야 합니다.

하지만 아주 좋은 오퍼를 건드려서 상대방에게 카운터 오퍼를 시작하거나 여러번의 네고를 하면 내건 조건에 있는 유효시간안에  바이어 또는셀러가 발을 뺄수 있는 기회를 주므로 매우 불리한 조건이 아니면 받아들이는것이 이익일 경우가 많습니다. 한번 셀러가 동의해 주고 나면 바이어에게 계약이행 의무가 이전되니까요. 카운터 오퍼가 3일이상 여러번 지속되면 서로의 피로도는 협상 시간에 대한 보상이 없으므로 감정싸움으로 변합니다.

    2. 카운터 오퍼에는 가격과 조건이행 내용 (TERMS AND CONDITIONS)을 수정해서 다시 협상해보자는 내용이 들어갑니다. 가격, 조건, 날짜가 가장 중요합니다. 만약 바이어가 제시한 금액과 조건 그리고 조건해지/잔금/소유권/소유 날짜를 모두 지우고 셀러가 원하는 것으로만 바꿔서 다시 제시한다면 아마도 바이어는 도망갈 확률이 높습니다. 하지만 물건의 가격이 바이어에게 매력적이라면 바이어는 수정된 오퍼를 셀러에게 제시하게 되겠지요. 여기서 중요한 것은 한 사람의 오퍼가 받아들여지거나 무효가 되지 않는 이상 새로은 바이어의 오퍼를 중복으로 받을수 없다는 점 입니다. 물건은 하나인데 여러사람에게 파는 중복 계약이행은 불가능하니까요. 각종 조건에는 그 유효기간을 정해서 소유권 이전일 또는 조건없는 계약서가 만들어 질때까지 그 내용을 이행해야 하는 시간조항이 있습니다.

    3. 아무리 가격과 조건이 좋아, 예를 들어 $499,900에 리스팅한 물건에 $550,500에 오퍼가 들어와도 셀러는 바이어의 오퍼에 반드시 동의해야한다는 의무조항은 리스팅 계약서에 없습니다. 하지만 복수의 경쟁적인 바이어들이 복수의 오퍼를 내며 경쟁하는 상황이 오지 않는 이상 바이어가 제시한 아주 매력적인 가격이라면 더 끌어 올리기는 쉽지 않습니다. 만약 의미 없는 나쁜 계약조건에 낮은 가격의 오퍼나 카운터 오퍼를 받는다면 시간 낭비를 하느니 아예 무시해 버리는 것이 더 좋을 수도 있습니다.

바이어가 제시한 계약서를 셀러가 무시하던 거부한다는 것은 그 계약서의 진실성이 셀러에게는 없다고 봐야 됩니다.  하지만, 바이어에게 새로운 계약서를 제시하라고 부탁한다해도 그 것을 준비해온다고 가정할 수없습니다. 바이어는 다른 곳에 오퍼를 내거나 또는 조건없는 계약서에 셀러가 원하는 날짜나 가격을 다시 제시하면 모를까 아마도 돈주겠다는 오퍼를 무시당한 기분은 아마도 좋지 않습니다. 참고로 조건없는 계약서에 바로 셀러가 싸인하면 그 집은 그 즉시 팔린것입니다. 바이어로서는 최후의 통첩내지 가장 좋은 계약서를 셀러에게 전달한 것으로 보아야 됩니다.

    4. 참고로, 셀러측에서 전한 금액/날짜/조건을 바이어가 모두 맞추어 주겠다는 오퍼를 셀러가 팔지 않겠다고 이유없이 거부할 경우에는 셀러가 약정한 셀러쪽 부동산 커미션은 중개인에게 지불할 법적인 의무도 있습니다.

    5. 부동산 계약서에는 합의방식, 시간과 이행조건(terms and condition)이 들어가 있습니다. 가격만 맞추어 보고 동의했으나 만약에 집에 대한 하자가 발견되면 사지 않겠다 또는 돈이 모자라 못살수도 있다는 등의  조건부 내용들. It is subject to do (다음과 같이 홈 인스펙션둥에 내가 만족하며) for me to be satisfied while I am having and reading inspection so on)이 소위 “조건”입니다. 캐나다 대부분의 주택 계약은 계약금을 먼저 걸거나 바이어가 진짜 돈을 갖고 있는지를 보여주고 나서 협상 시작하지 않습니다. 가격과 조건이 맞는지 확인한 후에 증거금인 디포짓을 받습니다. 바이어가 돈이 있는지 없는지 그 매매의사가 진실한지 확인할수 없지만 셀러는 상대방 바이어쪽 부동산 중개인을 믿고 바이어가 제시한 계약협상에 응해줍니다. 그럼 다음편에서는 바이어나 셀러가 이행해야하는 조건들이 대충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볼까요?

BC주 공인 부동산 중개사 
유상원 (Frank Yoo)
604-345-9856
License Number: 147900

https://www.bcfsa.ca/public-resources/real-estate

https://FrankYoo.Net

https://online.bcfsa.ca/search-results?searchParams=frank~~yoo&Subject=PubSalesPerson&Title=Search%20for%20Licence%20by%20Name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97 / 1 Page
RSS
치솟는 집값과 렌트비로 인한 사회적 부작용(1)
등록자 KREW
등록일 02:02 조회 8

부동산 1. 급등하는 집값, 렌트비도 동반상승 최근 2년여 동안 지속된 Covid-19 팬데믹(Pandemic) 상황 속에서 많은 근로자가 직장을 잃거…

모기지 Q&A -1
등록자 KREW
등록일 02:01 조회 17

모기지 Q: 다운페이먼트 금액은 클로징 바로 전에만 가지고 있으면 될까요? A: 그렇지 않습니다. 대부분의 대출 기관에서는 다운페이먼트 금액에 대한 1…

MZ자녀와 “세대차이”, 상속재산에 대한 걱정
등록자 KREW
등록일 01:49 조회 8

윤영선 법무법인 광장고문 (전 관세청장) 세계적으로 인구학자, 사회학자들이 출생연도를 기준으로 특정세대의 명칭을 붙인다. 인구출생 동향, 세계적…

캐나다 농업용 토지에 대한 투자 - 시리즈
등록자 KREW
등록일 06.23 조회 180

주식 6.1. 농장사업을 목적으로 한 농지투자 미국에서 분석한 자료들은 보면, 농지에 대한 투자수익률을 1990년에 같은 투자금액을 주식시장에 투자한…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캐나다 이민국의 2022년 하반기 예고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6.19 조회 253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캐나다 이민국의 2022년 하반기 예고 어느새 2022년의 상반기가 지나고 하반기를 앞두고 있습니다. 2022년 6…

청년 고용보조금과 직원 교육보조금에 대해서
등록자 KREW
등록일 06.18 조회 225

유학이민 청년 고용보조금 $2000~$3300달러 직원 교육보조금도 50%~100%까지 연방정부와 주정부가 힘든 여건 속에서 사업을 하는 중소 규모의 사…

주식투자로 2-3%만 성공한다?
등록자 larskang
등록일 06.14 조회 190

주식 주식투자를 시작하면서 가장 많이 들어본 이야기가 주식투자로 성공하기 힘들다 주식투자를 통하여 2~3%만이 성공한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제가 주식…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2022년 하반기 익스프레스 엔트리의 변화에 관하여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5.30 조회 381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2022년 하반기 익스프레스 엔트리의 변화에 관하여 캐나다의 대표적인 경제이민 프로그램인 익스프레스 엔트리 Expr…

첫 주택 구입자를 위한 정부의 세금혜택 프로그램을 소개합니다.
등록자 frankyoo
등록일 05.10 조회 583

부동산 1. 세금면세 주택 저축 계좌 (TFHSA, FHSA)는 연방정부에서 내년에 새로 도입할 주택 구입시 세금 혜택을 주는 저축 구좌 프로그램입니다…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2년만에 처음으로 매매량 10년 평균 이하로 감소
등록자 조앤리부동산
등록일 05.06 조회 388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May 2022 2년만에 처음으로 매매량 10년 평균 이하로 감소 세줄요약 • 프레이져 밸리의 주택 매매량이 지난달…

집 사려고(/팔려고) 하세요 2/2
등록자 frankyoo
등록일 04.28 조회 646

부동산 이번에는 집 팔려고 할때 부동산 매매시 어떤 절차를 기대하고 진행해야 할지 궁금해집니다. 무엇부터 고민해야 하고 시작할까요? 6. 부동산 중개인…

Rent or Own
등록자 frankyoo
등록일 04.26 조회 540

부동산 거주할 곳을 렌트한다고 부동산 투자자로서 부자되기를 포기하는 것은 아닙니다. 내려간다고 분석하셨다면 안사는 것이 숏 세일 (Short Sale/…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2022년 2분기 캐나다 이민국 업데이트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4.25 조회 607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2022년 2분기 캐나다 이민국 업데이트 코로나19 팬데믹을 거치면서 캐나다는 심각한 인력난을 겪고 있습니다. 캐나…

계속되는 새 리스팅으로 바이어에게는 희망의 빛이
등록자 조앤리부동산
등록일 04.11 조회 577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April 2022 계속되는 새 리스팅으로 바이어에게는 희망의 빛이 세줄요약 • 세 달 연속 프레이져 밸리에는 새 …

집 사려고 하세요? 1/2
등록자 frankyoo
등록일 04.04 조회 545

부동산 "집사려고 합니다"라는 전화 많이 받습니다. 가장 흔한 질문 ABC에 답해 보려합니다. A. 타운하우스, 개인집 또는 콘도중에서 어디로 이사가야…

부동산 매매를 위한 계약서, 조건부 오퍼와 협상과정 3/3
등록자 frankyoo
등록일 03.25 조회 563

부동산 부동산 매매를 위한 계약서, 조건, 협상, 그리고 그 과정 (3-3) -조건중의 하나인 PDS와 Latent Defects에 대해서- PDS의 …

부동산 매매를 위한 계약서와 조건부 오퍼 그리고 협상과정 2/3
등록자 frankyoo
등록일 03.25 조회 580

부동산 부동산 매매를 위해 계약서에 조건은 왜 넣는가? 일종의 조건부 (conditional) 계약서에 동의하고 당사자들이 모두 싸인했습니다. 조건과 …

신규분양의 장단점
등록자 frankyoo
등록일 03.24 조회 577

부동산 신규분양이 기존에 완공된 것과 비교하여 어떤 장점과 단점이 있나요? 프리세일이 신규분양인데, 세일을 하려면 물건이 있어야 팔수 있지요. 하지만 …

렌트 추정과 주택 감정에 대하여 (2)
등록자 뉴맥스리얼티서비스
등록일 03.22 조회 57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대표 제임스 리입니다. 오늘은 지난 컬럼에 이어서 렌트 추정에 관한 얘기를 다룰 것입니다. 지난 컬럼의 끝 …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2022년 3월 BC PNP 업데이트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3.20 조회 1039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2022년 3월 BC PNP 업데이트 지난 3월 10일에 BC PNP 비씨주 주정부 사무소에서 노미니 프로그램에 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