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Column Blog
분류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캐나다 이민국의 CIO (Centralized Intake Office)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오미라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캐나다 이민국의 CIO (Centralized Intake Office)

최근 캐나다 국외에서 접수된 가족초청 이민 신청서에 대한 수속률을 높이기 위해 노바스코샤주 시드니의 CPC에 62명의 이민관을 충원했다는 이민국 소식이 있었지요. 캐나다 이민국에서 각종 비자, 퍼밋, 이민 그리고 시민권 신청서를 수속하는 캐나다 내 수속 오피스들은 Case Processing Centre (CPC), Centralized Intake Office (CIO), Operations Support Centre (OSC)으로 나뉩니다. 그 중에서 우편을 통해 접수되는 다양한 경제이민 신청서를 다루는 CIO (Centralized Intake Office) 에 대해서 함께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캐나다 CIO는 노바스코샤주 시드니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캐나다 경제이민이 처리되는데요, 연방정부의 Express Entry와 관계없이 진행되는 우편 접수의 주정부 노미니 프로그램 (PNP), 아틀란틱 이민 (AIPP), 농식품 이민 (AFPP), 농촌북부 이민 (RNIP), 자영이민 (Self-employed Persons Class), 스타트업 비자 (Start-Up Visa) 프로그램이 CIO로 접수되어 수속됩니다.

Completeness Check (R10)

위에 나열된 프로그램 중 하나를 통해 이민을 접수할 때는 신청자는 가장 최근 버전의 서류 준비 체크리스트에 따라 이민국 신청 서식, 이민국 수속 비용 납부 영수증, 그리고 이민 자격을 설명하는 각종 증빙 서류들을 패키지로 잘 정리하여 CIO 오피스로 우편 발송해야 합니다. 이렇게 CIO에 도착한 신청서 패키지는 시드니 CIO에서 이민 규정 IRPR 10항에 의거하여 서류 구성의 완전성 확인 (Completeness Check) 작업이 먼저 선행됩니다. 이 신청서 패키지의 완전성 확인 작업을 통해, 캐나다 이민국 중앙 컴퓨터 시스템인 GCMS에 신청자 및 신청서에 대한 정보들이 입력됩니다. 이 단계에서 이민국에 납부된 수속비가 처리되고, 이민 신청자에게 AOR (Acknowledgement of Receipt)라고 불리는 이민 신청 접수증을 발송하게 됩니다. AOR 은 발급일과 별개로 신청서가 CIO에 접수된 날짜가 공식 기재되며 그 날짜가 신청서의 lock-in date 기준이 되고 그 날로부터 예상 수속기간을 계산할 수도 있게 됩니다. 만약, 이 단계에서 신청서가 완전하지 못하다고 판단된 경우, CIO는 불완전한 신청서 패키지를 수속료와 함께 신청자에게 반환 조치를 하고 해당 사유에 대해서도 역시 GCMS에 기록합니다.

또한 CIO로 통합 접수되는 캐나다 전역의 주정부 노미니 신청서의 경우, 모든 신청자는 발급받은 노미네이션의 사본을 패키지에 포함하여 제출해야 합니다. 하지만, CIO에서는 해당 주 또는 준주에서 CIO로 직접 발송하는 노미니 리스트와 확인 작업을 거치게 됩니다. 이렇게 재확인된 노미니 신청자가 주정부에서 발급한 노미네이션 만료일 이전에 영주권 신청서를 접수하였어야 노미네이션이 유효한 것으로 취급되어 영주권 수속이 진행되지요. 만약, 노미니 영주권 신청서가 노미네이션의 만료일 이전에 접수되어 이민국에서 수속하는 중에 노미네이션이 만료되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기에 별도로 연장 요청 등이 필요하진 않습니다. 그리고 노미니 신청자는 노미네이션이 유효한 기간 중에 LMIA가 면제되는 T13 코드의 워크퍼밋 또는 고용주 지정이 아닌 경우 Bridging Open Work Permit을 신청할 수 있는데요, 이 경우에도 주정부에서 발급받은 노미네이션 사본과 해당되는 경우 Work Permit Support Letter를 함께 제출해야 한다는 점을 명심해야 합니다.

Age Lock-in Date

신청자의 가족 구성에 따라 이민을 함께 신청하는 동반 자녀의 나이가 민감한 경우들이 있습니다. 현재 이민국 규정으로는 동반이 가능한 자녀의 나이는 22세 미만인데요, 22세가 되는 생일을 앞둔 자녀가 있는 경우에는 언제 기준으로 자녀 나이가 Lock-in 되는지 중요한 요소가 아닐 수 없지요. 같은 경제 이민일지라도 세부적인 이민 프로그램에 따라 다르긴 합니다만, 주정부 노미니 프로그램을 통한 신청자인 경우에는 해당 주 또는 준주측에서 신청자로부터 완전한 신청서를 받았다고 판단되는 날짜로서 동반 자녀의 나이가 Lock-in 되다는 점은 흥미롭습니다. 또한, CIO에서는 노미니로 선정된 신청자의 직종이 NOC 스킬레벨 C 또는 D의 비숙련인 경우, 신청자는 공인 영어시험 CLB 4 이상의 성적표를 함께 제출되었는지를 확인합니다. 물론, 반드시 주정부 또는 준주에 따라 반드시 비숙련이 아닐지라도 영어 성적으로 요구는 경우들이 있으나 비숙련 직종의 노미니 신청자는 연방정부 이민국 차원에서 요구하는 영어 성적표를 반드시 함께 제출해야 CIO에서 완전한 신청서 패키지로 간주하기 때문입니다.

캐나다 이민국 CIO로 접수되는 이민 카테고리를 준비중인 분은 해당 오피스에서 신청서 패키지의 완전성을 잘 인증받아 문제없이 신청서가 접수되고 신청자의 신청 자격을 잘 승인받도록 서류 준비에 만반의 준비를 갖춰 완성도 있는 신청서 패키지를 CIO로 발송해야 할 것입니다.

(**본 글은 2021년 3월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추후 캐나다 이민 규정 및 정책 변화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이 글에 대한 일체의 법적 책임을 지지 않음을 양해 바랍니다.)



오미라, 오캐나다비자
캐나다 공인 이민컨설턴트

- Canada Phone: 604-200-5532
- Korea Phone: 070-4498-1680
- E-mail: info@ohcanadavisa.com, ohcanadavisa@gmail.com
- Homepage: www.ohcanadavisa.com
- Naver Cafe: https://cafe.naver.com/ohcanadavisa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43 / 1 Page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캐나다 워크퍼밋 사용법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4.12 조회 55 추천 0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캐나다 워크퍼밋 사용법 캐나다에서 일하고 싶으세요? 이미 캐나다에서 근로 중이시라고요? 캐나다에서 영주권이 없이 한…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3월 매매량은 폭발적, 리스팅도 새기록을 세움
등록자 조앤리부동산
등록일 04.11 조회 70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April 2021 3월 매매량은 폭발적, 리스팅도 새기록을 세움 세줄요약 • 프레이져 밸리 리얼에스테이트 마켓은 …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캐나다 이민국의 CIO (Centralized Intake Office)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4.10 조회 190 추천 0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캐나다 이민국의 CIO (Centralized Intake Office) 최근 캐나다 국외에서 접수된 가족초청 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일해보고 싶은 나라, 1위 캐나다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3.16 조회 389 추천 0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일해보고 싶은 나라, 1위 캐나다 보스턴 컨설팅 그룹과 더네트워크에서 전세계 190여 국에 거주하는 20-40대의 …

조심해야 하는 커머셜 쓰레기 수거 계약
등록자 뉴맥스리얼티서비스
등록일 03.08 조회 499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대표 제임스 리입니다. 얼마전에 요식 관련 서비스업을 운영하는 지인으로부터 당면한 문제에 대한 조언을 해달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익스프레스 엔트리 Express Entry 이민 준비하기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2.28 조회 545 추천 0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익스프레스 엔트리 Express Entry 이민 준비하기 2021년 2월 13일 토요일의 75점 익스프레스 엔트리…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Express Entry-CEC 역대 최저 75점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2.14 조회 1070 추천 0

유학이민 한국와 캐나다 양국이 모두 연휴 기간 중이었던 2021년 2월 13일 토요일 오전, 참으로 놀랄만한 이민국 뉴스가 있었습니다. 바로 75점이라는…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프레이져 밸리 부동산 마켓 열기, 또다시 전속력으로 새기록
등록자 조앤리부동산
등록일 02.08 조회 5990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February 2021 프레이져 밸리 부동산 마켓 열기, 또다시 전속력으로 새기록 세줄요약 • 비수기인 1월에도 …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코로나19 - 캐나다 입국 제한 업데이트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2.01 조회 911 추천 0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코로나19 - 캐나다 입국 제한 업데이트 캐나다에도 첫 코로나19 환자가 보고되었던 작년 1월 이후 어느새 1년의 …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2021년 캐나다 부모님 초청 이민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01.18 조회 1372 추천 0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2021년 캐나다 부모님 초청 이민 캐나다 내에 거주하는 대부분의 이민자들은 고국에 두고 떠나온 부모님께 늘 죄송한…

기록을 흔드는 12월, 예상을 뒤엎은 프레이져 밸리 부동산
등록자 조앤리부동산
등록일 01.11 조회 948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January 2021 기록을 흔드는 12월, 예상을 뒤엎은 프레이져 밸리 부동산 세줄요약 • 팬데믹의 영향으로 초…

상업용 렌트 체납 시의 해결 방법
등록자 뉴맥스리얼티서비스
등록일 01.05 조회 906 추천 0

부동산 2021년 소의 해가 밝았습니다. 한 해 동안 모두 평강하시고 소원 성취하시길 기원합니다.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오늘은, 상…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 코로나19 팬데믹과 2021년 캐나다 이민 전망
등록자 오미라
등록일 12.27 조회 1210 추천 0

유학이민 [오미라의 이민법 따라잡기] 코로나19 팬데믹과 2021년 캐나다 이민 전망 지난 2020년을 지나는 동안 전세계의 화두는 온통 코로나19 팬데…

프레이져 밸리에 단독주택과 타운홈의 수요 여전히 높다
등록자 조앤리부동산
등록일 12.08 조회 880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December 2020 프레이져 밸리에 단독주택과 타운홈의 수요 여전히 높다 세줄요약 • 프레이져 밸리 주택 수요…

모기지 클로징 코스트(Closing Cost)
등록자 하다현
등록일 11.29 조회 1089 추천 0

모기지 하다현의 Let’s Talk 모기지 집을 살때 최초 불입금 (Down Payment) 외에 들어가는 부대 비용을 클로징 코스트(Closing C…

세입자와의 분쟁 해결 절차 댓글 1
등록자 뉴맥스리얼티서비스
등록일 11.27 조회 1131 추천 0

부동산 안녕하세요? 뉴맥스 리얼티 서비스의 제임스 리입니다. 최근에 임대 주택을 직접 관리하시는 오너분들로부터 문의 전화를 받는 일이 예전보다 부쩍 많…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프레이져 밸리에 여전히 예외적인 세일볼륨
등록자 조앤리부동산
등록일 11.10 조회 950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November 2020 프레이져 밸리에 여전히 예외적인 세일볼륨 세줄요약 • 프레이져 밸리 리얼에스테이트 마켓은 …

얼마만큼의 부채를 감당할수 있는가 (부채상환 비율)
등록자 하다현
등록일 10.26 조회 1036 추천 0

모기지 하다현의 Let’s Talk 모기지 얼마만큼의 부채를 감당할수 있는가 (부채상환 비율) 내 집 마련의 꿈에 앞서 집을 보기 시작하기 전에, 내가…

저금리시대. 고정금리 모기지 깨야할까.
등록자
등록일 10.11 조회 1287 추천 0

모기지 하다현의 Let’s Talk 모기지 2020년 10월 기준 캐나다 대출 금리는 역사적 최저 수준이다. 2008 년도 금융 위기때와 이번 코비드 …

9월 마켓도 활동량이 기록적인 레벨로 치솟았다
등록자
등록일 10.11 조회 1179 추천 0

부동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October 2020 9월 마켓도 활동량이 기록적인 레벨로 치솟았다 세줄요약 • 프레이져 밸리 리얼에스테이트 마켓…

칼럼